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시애틀행 대한항공 여객기서 60대 남성 난동

부광우 기자
입력 2020.09.25 20:17 수정 2020.09.25 20:17

인천국제공항 주기장에 대한항공 여객기들이 주기돼 있다.(자료사진)ⓒ뉴시스인천국제공항 주기장에 대한항공 여객기들이 주기돼 있다.(자료사진)ⓒ뉴시스

인천국제공항을 이륙해 미국 시애틀로 향하던 대한항공 여객기에서 60대 남성이 난동을 부리다 미국 경찰에 인계됐다.


25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 40분쯤 인천공항을 출발한 KE019편 여객기에 탑승한 A씨가 승무원을 위협하며 난동을 부렸다.


한국계 미국인인 것으로 알려진 A씨는 착륙 40여분을 앞두고 객실 주방에 들어와 승무원 3명을 위협하고, 조종실 진입까지 시도하다 승무원에게 제압됐다.


대한항공은 시애틀 공항 도착 후 미국 경찰에 A씨를 인계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광우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