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7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65 명
격리해제
10295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1061 명
19.2℃
튼구름
미세먼지 22

[코로나19] 남녀 A대표팀, A매치 일정 연기 확정

  • [데일리안] 입력 2020.03.09 21:42
  • 수정 2020.03.09 21:42
  • 김평호 기자 (kimrard16@dailian.co.kr)

3월·6월 열릴 예정이던 월드컵 2차예선 연기

2020 도쿄올림픽 최종예선 PO, 6월 개최

ⓒ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데일리안 류영주 기자

대한민국 남녀 축구국가대표팀의 A매치 일정 연기가 확정됐다.


9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남자 대표팀의 경우 3월과 6월에 예정됐던 2022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경기가 연기됐으며 연기되는 날짜는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여자 대표팀의 경우 3월 열리기로 했던 2020 도쿄올림픽 최종예선 플레이오프가 6월로 연기됐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이날 AFC 회원국에 공문을 보내 A매치 일정 연기를 통보했다. AFC는 ‘3월과 6월에 열리기로 했던 2022 카타르월드컵 2차예선 경기는 연기한다. 국제축구연맹(FIFA)과 AFC는 연기되는 경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을 논의해 회원국과 소통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다만 AFC는 ‘안전 및 보건 문제와 관련해 요구 조건을 충족한다면 FIFA와 AFC의 사전 승인 하에 양국이 합의해 3월이나 6월에 경기를 치를 수 있다’는 단서를 달았다.


더불어 AFC는 또 다른 공문을 통해 당초 3월로 예정됐던 한국과 중국의 2020 도쿄올림픽 최종예선 플레이오프를 6월 4일과 9일로 연기할 것을 통보했다. 장소와 시간은 추후 결정된다.


협회는 최근 열린 AFC 긴급회의에서 중국 측과 별도 미팅을 통해 올림픽 최종예선 플레이오프를 연기하기로 합의했으며, FIFA와 AFC가 최종 협의해 6월 연기가 확정됐다. 한국과 중국은 당초 3월 6일과 11일에 홈앤드어웨이로 플레이오프를 치르기로 예정돼 있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