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울버햄튼, 48년 만에 유로파 8강행…세비야와 격돌

김평호 기자
입력 2020.08.07 10:30 수정 2020.08.07 10:30

올림피아코스에 1-0 신승

유로파리그서 8강 진출에 성공한 울버햄튼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 뉴시스유로파리그서 8강 진출에 성공한 울버햄튼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 뉴시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울버햄튼이 48년 만에 유로파리그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울버햄프턴은 7일(이하 한국시각) 영국 울버햄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올림피아코스(그리스)와 2019-20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16강 2차전에서 1-0으로 신승을 거뒀다.


지난 16강 1차전에서 1-1로 비겼던 울버햄튼은 1, 2차전 합계 2-1로 올림피아코스를 따돌리고 8강에 진출했다.


울버햄튼이 유로파리그서 8강에 나서는 것은 지난 1971-1972 대회(당시 UEFA컵) 준우승 이후 무려 48년 만이다.


홈에서 2차전을 맞이한 울버햄튼은 전반 8분 다니엘 포덴세가 페널티킥을 얻어낸 것을 라울 히메네스가 깔끔하세 마무리하며 승기를 잡았다. 이후 올림피아코스의 공세를 잘 막아내며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울버햄튼은 16강전에서 AS로마(이탈리아)를 2-0으로 물리친 세비야와 준결승 진출을 놓고 다투게 됐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유로파리그 8강전은 오는 12일 단판 승부로 치러진다.


이 밖에 8강전은 인터밀란-레버쿠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코펜하겐, 샤흐타르 도네츠크-바젤의 대결로 펼쳐진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평호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