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한국투자증권, 퍼스트센티어와 손잡고 글로벌인프라펀드 출시

백서원 기자
입력 2020.09.25 10:16 수정 2020.09.25 10:16

한국투자증권은 글로벌 자산운용사 ‘퍼스트센티어’와 제휴해 ‘키움퍼스트센티어글로벌상장인프라펀드’를 출시한다.ⓒ한국투자증권한국투자증권은 글로벌 자산운용사 ‘퍼스트센티어’와 제휴해 ‘키움퍼스트센티어글로벌상장인프라펀드’를 출시한다.ⓒ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은 글로벌 자산운용사 ‘퍼스트센티어’와 제휴해 ‘키움퍼스트센티어글로벌상장인프라펀드’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키움퍼스트센티어글로벌상장인프라펀드는 퍼스트센티어의 ‘글로벌리스티드인프라 스트럭처펀드(Global Listed Infrastructure Fund)’에 재간접 형태로 투자하는 화이트라벨링 펀드다. 화이트라벨링은 글로벌 타 운용사의 우수 펀드를 발굴해 국내 재간접 형태로 판매하는 것을 말한다. 퍼스트센티어는 1987년 설립된 글로벌 종합운용사다. 현재 880명 이상 임직원이 약 146조원의 자산을 다양한 투자전략을 통해 운용하고 있다.


키움퍼스트센티어글로벌상장인프라펀드는 선진국 위주의 물류, 유틸리티, 에너지, 통신 등 인프라 관련 기업에 투자한다. 펀더멘털이 강하고 가격결정권을 보유한 40~50개의 기업을 발굴해 재간접 형태로 투자한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경기부양책에 따른 수혜가 예상된다. 2008년 6월 설정 이후 벤치마크 지수인 ‘FTSE Global Core Infrastructure 50/50’ 지수를 꾸준히 상회하는 성과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해 말 기준 펀드 운용규모는 약 1조8200억원이다.


김성환 개인고객그룹장은 “인플레이션에 대한 부분적인 헤지를 제공할 수 있는 글로벌 인프라 기업은 여전히 매력적인 투자처”라며 “퍼스트 센티어의 안정적인 운용 조직 및 투자 프로세스를 통한 종목 선택 능력이 국내 투자자의 포트폴리오 수익률 제고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서원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