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벤츠, 스포츠 인재 육성하는 ‘기브앤 드림’ 장학사업 신설

조인영 기자
입력 2020.05.20 15:24 수정 2020.05.20 15:24

아이들과미래재단 박두준 상임이사(왼쪽),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의장(오른쪽)ⓒ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아이들과미래재단 박두준 상임이사(왼쪽),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의장(오른쪽)ⓒ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사회복지법인 아이들과미래재단과 함께 국내 취약 계층 아동 및 청소년 스포츠 유망주들이 스포츠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 드림(GIVE ‘N DREAM)’ 장학사업을 신설했다고 20일 밝혔다.


‘기브앤 드림’은 사회공헌위원회가 진행하는 스포츠를 통한 기부 문화 확산 사회공헌활동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의 일환으로 그동안 진행된 기부 자전거 대회 ‘기브앤 바이크’, 기부 골프 대회 ‘기브앤 골프’ 등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을 국내 스포츠 유망주 양성을 위해 지원하는 장학사업이다.


사회공헌위원회는 올해 ‘기브앤 드림’을 통해 지난 2019년 한 해 동안 진행된 ‘메르세데스-벤츠 기브’ 모금액 중 1억5000여만 원을 총 50명의 장학생에게 장학금으로 지급하며, 스포츠 대회 출전비, 훈련비, 스포츠 용품 구매비, 부상 치료비 등 스포츠 관련 사용을 목적으로 1년간 지원한다.


아울러 선발된 장학생을 대상으로 매년 1회 소득 기준, 진로에 대한 의지, 장학금 활용도 등을 기준으로 하는 ‘자격유지심사’를 거쳐 고등학교 졸업 시까지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기브앤 드림’의 장학생에는 전국 초·중·고의 스포츠 유망주 중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 계층, 기타 저소득 가정(중위소득 120% 이하) 학생에게 기회가 제공됐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아이들과미래재단, 스포츠 자문심사위원 김응준 한국체육대학교 체육학과 교수 등의 공정한 심사를 통해 축구, 태권도, 육상, 유도, 하키, 스키, 피겨, 골프 등 다양한 스포츠 분야의 유망주들이 선발됐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의장은 “기브앤 드림 장학금을 통해 대한민국 스포츠의 미래를 이끌어갈 유망주들이 꿈과 희망을 간직하고 운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장학생 인원을 늘리는 등의 지원을 꾸준히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영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