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4626 명
격리해제
13658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6396 명
25.4℃
뇌우
미세먼지 14

[주간부동산시황] 강남 집값 하락폭 축소…급매물 소진 후 ‘주춤’

  • [데일리안] 입력 2020.05.15 15:35
  • 수정 2020.05.15 15:36
  • 이정윤 기자 (think_uni@dailian.co.kr)

중저가 아파트 수요 이어지며 수도권 상승세 유지

강남4구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 ⓒ부동산114강남4구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 ⓒ부동산114

서울 아파트값 하락폭이 전주대비 축소됐다. 그간 집값 하락을 주도했던 강남권에서 일부 급매물이 소진된 후 내림세가 주춤해진 영향으로 보인다. 하지만 추격매수가 없어 재건축과 신축 고가 아파트를 중심으로 가격 하락세가 지속되는 분위기다. 반면 수도권에서는 교통이 양호한 중저가 아파트에 수요가 간간이 유입되면서 구리시, 남양주시, 의정부시 등에서 상승폭이 확대됐다.


15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이번주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변동률은 지난주(-0.04%)에 비해 하락폭이 둔화된 -0.01%를 기록했다. 재건축이 0.05% 떨어져 전주(-0.13%)보다 낙폭이 크게 축소됐다. 일반 아파트는 0.01% 내렸다. 이밖에 신도시가 0.01% 올랐고, 경기‧인천은 일부 저평가 지역에서 거래가 이어지면서 0.05% 상승했다.


서울 자치구별로는 ▲강동(-0.11%) ▲송파(-0.07%) ▲강남(-0.05%) ▲마포(-0.02%) ▲광진(-0.01%) ▲동작(-0.01%) ▲양천(-0.01%) 순으로 내렸다. 바념ㄴ 중저가 아파트가 밀집한 ▲강북(0.15%) ▲구로(0.08%) ▲관악(0.07%) 등은 올랐다.


신도시는 ▲산본(0.04%) ▲중동(0.03%) ▲분당(0.01%) ▲동탄(0.01%) 순으로 올랐고, 이외 신도시는 보합세(0.00%)을 나타냈다.


경기ㆍ인천은 수원, 용인, 성남, 의왕 등의 집값 상승세가 둔화되는 가운데 교통호재가 있는 지역은 오름폭이 확대됐다. 지역별로는 구리(0.09%) ▲남양주(0.09%) ▲안산(0.09%) ▲하남(0.09%) ▲의정부(0.08%) ▲안양(0.07%) 순으로 올랐다.


전세시장은 직주근접이 가능한 구축 아파트 위주로 가격이 올랐다. 서울이 0.03% 상승했고, 신도시와 경기ㆍ인천이 각각 0.01%, 0.03%씩 올랐다.


서울 자치구별로는 ▲강동(0.26%) ▲강북(0.18%) ▲강서(0.12%) ▲관악(0.12%) ▲중랑(0.09%) ▲금천(0.07%) ▲양천(0.06%) 순으로 올랐다. 반면 ▲송파(-0.02%) ▲광진(-0.02%)은 하락했다.


신도시는 ▲산본(0.04%) ▲일산(0.03%) ▲평촌(0.02%) 순으로 올랐고, 이외 지역은 보합세(0.00%)를 보였다.


경기ㆍ인천은 ▲하남(0.08%) ▲용인(0.07%) ▲남양주(0.06%) ▲부천(0.06%) ▲군포(0.05%) ▲의정부(0.05%) ▲화성(0.05%) 등이 올랐다.


김은진 부동산114 리서치팀장은 "서울 강남권에서 일부 급매물이 거래됐지만 추격매수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며 "이달 들어 법인 주택거래 규제,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 토지거래허가제 등 규제책이 잇따라 나오면서 매수심리가 크게 위축되는 분위기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용산정비창 개발, GBC(글로벌비즈니스센터) 착공 등 대형호재가 발표됐지만 당분간 매수자 관망세는 이어질 전망이다"며 "전세시장은 전반적으로 매물이 많지 않은 가운데 저렴한 구축아파트에 수요가 꾸준히 유입되는 모습이다"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