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靑, 공직기강 확립 위해 전 부처 집중 감찰 실시키로

고수정 기자
입력 2022.01.14 12:23 수정 2022.01.14 12:23

업무 해태·관리감독 태만 등 복무기강 중점 점검

ⓒ뉴시스ⓒ뉴시스

청와대가 14일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범정부 차원에서 복무기강을 중점 점검하고, 권한 남용 행위에 대한 집중 감찰을 실시하기로 했다.


청와대 민정수석실은 이날 오전 공직사회의 경각심을 제고하기 위해 반부패비서관 주관으로 '공직기강 협의체' 회의를 실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민정수석실(공직감찰반), 국무총리실(공직복무관리관실), 감사원(특별조사국)은 역할을 분담해 중앙 부처 및 지자체 공무원은 물론 공공기관 임직원들의 업무 해태, 관리·감독 태만, 무사안일 등 복무기강을 중점 점검하기로 했다.


또 각종 인·허가 비리, 금품·향응 수수 등 공직비위와 갑질 등 권한 남용 행위에 대한 집중 감찰을 실시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해 국무조정실은 오는 18일 중앙 부처 감사관회의를 개최해 임기 말 공직기강 확립 및 복무관리 방안을 논의하기로 했다.


청와대는 "현 정부 임기 마지막까지 공직사회 기강 확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수정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