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3명·사망자 2명 늘어 총 443명

최현욱 기자
입력 2020.10.17 10:36 수정 2020.10.17 10:37

경기 32명·서울 17명·부산 6명 순

국내 지역감염 62명·해외유입 11명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위한 방문자들로 서울의 한 선별진료소가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는 모습(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코로나19 진단검사를 위한 방문자들로 서울의 한 선별진료소가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는 모습(자료사진).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17일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대비 73명 늘어나 총 25,108명으로 집계됐다. 사망자는 2명 늘어 현재까지 총 사망자가 443명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가 이날 0시 기준으로 발표한 집계 현황에 따르면 현재 위중, 중증환자는 84명이며 78명이 추가로 격리해제됐다. 현재까지 총 격리해제자는 23,258명이다.


지역별로는 경기에서 32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왔고 서울에서는 17명이 발생했다. 부산에서 6명, 강원에서 3명, 충남 2명, 인천 1명 순으로 뒤를 이었다.


종교시설 및 군부대에서 확진자가 대거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내 지역감염이 62명으로 조사됐고, 해외유입은 11명으로 확인됐다. 해외유입은 내국인 7명, 외국인 4명으로 아시아에서 7명, 유럽 3명, 미주에서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욱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