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티웨이항공, 베트남 하노이 전세기 운항...교민 수송

이홍석 기자
입력 2020.08.14 11:52 수정 2020.08.14 11:52

교민·외국인 등 승객 120여명 탑승

티웨이항공 항공기.ⓒ티웨이항공티웨이항공 항공기.ⓒ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교민 수송을 위해 베트남 하노이에 전세기를 운항한다.


티웨이항공은 14일 오후 2시경 베트남 입국 승객들을 태운 TW9163편이 인천국제공항을 출발해 오후 5시경(현지시간) 하노이에 도착한다고 밝혔다.


이후 TW9164편 항공기가 하노이를 출발해 인천공항에는 15일 자정에 도착하는 일정으로 운항된다. 해당 항공편에는 교민 및 외국인 승객 등 120여명의 승객이 탑승한다.


티웨이항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에 다낭·하노이·호치민·나트랑 등 베트남 주요 노선을 대부분 운항하며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중 가장 많은 베트남 노선을 운영했다. 또 업계 최초로 베트남 현지 승무원 채용을 통한 기내서비스 등 베트남 노선에 특화된 다양한 서비스를 진행해 왔다.


코로나이후 적극적으로 교민수송에 참여한 티웨이항공은 지난 4월부터 7월말까지 총 4차례에 걸쳐 키르기스스탄에 거주하는 교민 수송 전세편을 운항해 약 700여명의 교민 수송을 진행해 왔으며 최근에도 라오스 비엔티안 전세편 교민 수송도 함께 진행해 자국민 수송에 지속적인 참여를 이어가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해외 출입국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민들과 고객들에게 국적항공사로서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모든 부서에서 최선을 다해 나가고 있다”며 “향후 전세편 운항이 가능한 다양한 해외 노선을 검토해 많은 분들의 이동 불편을 해소해 나가는데 더욱 앞장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홍석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