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두산인프라코어, 5월 中 건설기계 시장서 해외업체 점유율 1위

조인영 기자
입력 2020.06.25 09:32 수정 2020.06.25 09:32

누계 판매도 전년 상회…고객 밀착형 서비스 ‘두산케어’ 성과

ⓒ두산인프라코어ⓒ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가 지난 5월 중국 굴착기 시장에서 현지 진출 해외기업(MNC) 가운데 가장 높은 시장점유율을 기록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달 중국 시장에서 총 2166대의 굴착기를 판매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월 대비 99% 이상 늘어난 수치다.


같은 시기 시장점유율은 7.3%로 그간 중국 시장 내 해외업체 가운데 1위를 차지해 왔던 미국 업체를 앞질렀다.


5월 월간 및 누적 판매량 역시 지난해를 넘어섰다. 두산인프라코어는 5월 누계 판매량에서도 1월과 2월 COVID-19로 인한 침체에도 불구, 지난해 보다 10% 늘어난 9408대를 판매했다.


이 같은 성과는 중국 시장의 빠른 회복세 속 현지 밀착형 서비스가 주효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 4월과 5월 중국 전역에서 대리상(영업대리점)들과 함께 중국 모바일 메신저 서비스 위챗(Wechat)을 통해 사전 예약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봄철 장비 점검 캠페인 ‘두산케어(DoosanCARE)’를 진행했다.


두산케어는 장비 전문가들이 직접 고객 현장을 방문해 장비 운용 컨설팅과 유지보수 교육 등을 제공하는 고객 맞춤 지원 프로그램으로 두 달 동안 총 2600여 대의 장비를 점검 보수했다.


캠페인 시작에 앞서 서비스 역량 향상을 위한 온라인 라이브 교육도 실시했다. 연초부터 3월말까지 총 26회에 걸쳐 중국 대리상 서비스 인원 7300여 명이 참가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가동이 중단된 고객 장비가 제 성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서비스 활동을 펼친 것”이라며 “이번 캠페인에 대한 시장 호응에 힘입어 여름철에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중국공정기계협회(CCMA) 자료에 따르면 중국 MNC 시장에서 두산인프라코어 점유율은 2015년 12.9%에서 올해 1분기 21.9%로 꾸준히 상승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영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