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KB국민카드, 1천억 규모 ESG채권 발행…"코로나19 가맹점 지원"

배근미 기자
입력 2020.06.09 09:34 수정 2020.06.09 09:36

중소가맹점 대상 신용판매대금 조기지급 목적

KB국민카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가맹점에 대한 금융지원을 위해 1000억원 규모의 ‘ESG 채권’ 발행에 나섰다. ⓒKB국민카드KB국민카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가맹점에 대한 금융지원을 위해 1000억원 규모의 ‘ESG 채권’ 발행에 나섰다. ⓒKB국민카드

KB국민카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가맹점에 대한 금융지원을 위해 1000억원 규모의 ‘ESG 채권’ 발행에 나섰다.


9일 KB국민카드에 따르면 이번에 발행한 채권은 친환경 또는 사회적 가치 창출 등을 위해 사용되는 특수 목적 채권이다. 조달된 자금은 ‘코로나19’로 자금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가맹점의 신용판매대금 조기 지급에 사용할 계획이다.


채권은 SK증권이 주관해 공모 방식으로 발행됐으며, 3년 1개월 만기 채권 600억 원과 4년 만기 채권 400억 원 등 총 1000억 원 규모다. 발행금리는 3년 1개월물의 경우 연 1.492%, 4년물은 연 1.615%로 우수한 신용등급과 자산건전성을 기반으로 민평금리보다 낮은 수준에서 결정됐다.


KB국민카드는 이번 ‘ESG 채권’ 발행에 앞서 지속가능금융 관리 체계를 수립하고 △녹색채권원칙(GBP) △사회적채권원칙(SBP) △지속가능채권지침(SBG) 등 ‘국제자본시장협회(ICMA)’의 지속가능채권 가이드라인 준수 여부에 대한 외부 기관 인증을 받은 바 있다.


또 환경과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기 위한 사업을 보다 효과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향후 ‘지속가능채권(Sustainable/ESG Bond)’을 통한 사회적 책임 투자와 자금 조달도 적극 추진하는 등 투자자 저변도 계속해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ESG 채권’ 발행을 통해 KB금융그룹의 중점 경영 전략 중 하나인 ‘ESG 기반 지속가능 경영 선도’와 관련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는 등 ‘ESG 경영’이 한 층 더 가속화 될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사회 공헌, 동반 성장은 물론 다양한 형태로 사회적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사업 추진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근미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