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29 명
격리해제
10499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199 명
22.8℃
튼구름
미세먼지 41

'개그콘서트' 역사 속으로 사라지나…KBS "휴식기" 설명 궁색

  • [데일리안] 입력 2020.05.14 17:49
  • 수정 2020.05.14 17:53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KBSⓒKBS

20여 년간 대한민국의 대표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시청자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개그콘서트’가 휴식기를 갖는다. 그러나 재개에 대한 언급이 없어서 사실상 폐지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14일 KBS는 “달라진 방송 환경과 코미디 트렌드의 변화 그리고 공개 코미디 프로그램의 한계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새로운 변신을 위해 잠시 휴식기를 갖는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그동안 유행어로, 연기로 대한민국의 주말웃음을 책임져온 재능 많은 개그맨들과 프로그램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면서 “마지막까지 ‘개그콘서트’다운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것을 약속드리며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다시 만나 뵙기를 바란다”는 마음을 전했다.그러나 향후 어떻게 할지에 대한 설명은 하지 않아서, 공식화하지만 않았을 뿐 폐지나 다름없는 상황이다.


지난 1999년 9월 4일 첫 방송된 ‘개그콘서트’는 최장수 코미디 프로그램으로 신인 개그맨의 등용문 역할을 하며 수많은 스타를 양성해 왔다. 또 수많은 유행어와 시대를 통찰한 코너를 만들어 대한민국의 코미디 트렌드를 선도하며 다양한 이슈와 소재로 시청자들과 함께 웃고 울며 대한민국 공개코미디의 장을 열었다.


‘휴식기’라고 단서를 달았지만, 기약은 없다. 다만 ‘개그콘서트’의 출연자들은 KBS 코미디 유튜브 채널인 ‘뻔타스틱’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코미디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이어 갈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