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4 00시 기준
확진환자
14873 명
격리해제
13863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20132 명
28.4℃
온흐림
미세먼지 32

[카드뉴스] 21대 총선 최종투표율 66.2% 기록, 가장 높은 지역은?

  • [데일리안] 입력 2020.04.15 22:41
  • 수정 2020.04.15 22:51
  • 이지희 기자 (ljh4749@dailian.co.kr)

ⓒ데일리안 박진희 디자이너ⓒ데일리안 박진희 디자이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속에서도 21대 총선 투표율이 28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15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투표 마감 결과 전체 유권자 4천399만4천247명 가운데 2천912만8천40명이 투표에 참여, 66.2%의 투표율을 기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1992년 14대 총선(71.9%) 이후 28년 만에 최고치다.



ⓒ데일리안 박진희 디자이너ⓒ데일리안 박진희 디자이너

지역별로는 울산이 68.6% 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였다.


이어 세종 68.5%, 서울 68.1%, 전남 67.8%, 경남 67.8%, 부산 67.7%, 대구 67.0%, 전북 67.0%, 경북 66.4%, 강원 66.0%, 광주 65.9%, 대전 65.5%, 경기 65.0%, 충북 64.0%, 인천 63.2%, 제주 62.9% 순으로 나타났다.


광주는 1992년 14대 총선(70.1%) 이후 28년 만에, 전남은 1996년 15대 총선(69.8%) 이후 24년 만에 최고를 기록했다.


가장 낮은 곳은 62.4%를 기록한 충남이었다.


이날 오전 6시부터 시작된 21대 총선 최종 투표율은 오는 16일 오전 2시쯤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