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5 10시 기준
확진환자
11206 명
격리해제
10226 명
사망
267 명
검사진행
19089 명
17.8℃
튼구름
미세먼지 27

[코로나19] 대구·경산·봉화·청도 통신요금 6개월 감면

  • [데일리안] 입력 2020.03.17 11:25
  • 수정 2020.03.17 11:26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1월 1일~6월 30일 전파사용료 전액 감면

지난 11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의료인력 부족을 겪고 있는 대구로 파견되는 국립중앙의료원 긴급 의료지원팀 25명을 환송하기 위해 열린 행사에서 대구로 파견되는 의료지원팀 관계자들이 피켓을 들고 있다.(자료사진)ⓒ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지난 11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의료인력 부족을 겪고 있는 대구로 파견되는 국립중앙의료원 긴급 의료지원팀 25명을 환송하기 위해 열린 행사에서 대구로 파견되는 의료지원팀 관계자들이 피켓을 들고 있다.(자료사진)ⓒ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광역시, 경북 경산시·봉화군·청도군을 대상으로 지원 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특별재난지역에 개설돼 있는 무선국 전파사용료를 지난 1월 1일부터 오는 6월 말까지 6개월간 전액 감면한다.


전파사용료 감면은 지역 전파관리소에서 안내문을 발송할 예정이다. 감면 대상자는 별도 신청 없이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우편분야에서는 대한적십자사 등 구호기관 상호간 또는 구호기관이 특별재난지역 이재민에게 발송하는 구호 우편물을 무료 배송한다.


주민센터에서 발급한 재해증명서를 우체국에 제출하면 우체국보험 보험료와 대출이자 납입을 유예해주는 금융서비스 혜택도 제공된다.


이밖에도 특별재난지역을 대상으로 이동전화, 초고속인터넷 등 통신요금 감면을 추진한다.


세부 지원 대상과 규모 등은 관계부처·기관 및 지자체 등의 피해 규모·현황 파악과 지원책 마련 등이 구체화되는 시점에 맞춰 통신사와 협의해 확정할 예정이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특별재난 지역에 대한 우편, 우체국 금융, 전파사용료, 통신 분야 요금감면 등 지원을 적극적으로 시행,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