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18.5℃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40

[코로나19] 삼성전자서비스, 대구 지역 콜센터 재운영 연기

  • [데일리안] 입력 2020.03.12 16:48
  • 수정 2020.03.12 16:48
  • 이도영 기자 (ldy@dailian.co.kr)

재택근무 시범도입…장비·시스템 지원

삼성전자서비스 상담사가 삼성전자서비스 상담사가 '보이는 원격상담'을 이용해 세탁기 사용방법을 설명하고 있다.ⓒ삼성전자서비스

삼성전자서비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가 확산하고 있는 대구 지역 컨택센터(콜센터) 재운영을 이달 말로 연기한다.


삼성전자서비스는 이달 말까지 대구 지역 컨택센터 운영을 중단해달라는 대구시 요청에 협조하기 위해 13일로 예정된 대구 컨택센터 재운영을 이달 말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12일 밝혔다.


회사는 또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재택근무를 시범 도입하기로 했다. 자택에서 상담 업무를 위한 네트웍 장비·시스템을 지원할 예정이며 대구 컨택센터 상담사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우선 적용한 뒤 확대할 계획이다.


컨택센터 상담사의 ‘한자리 띄어 앉기’도 적용했다. 이를 위해 사무실의 공용공간을 활용해 추가 좌석을 확보했으며 차주부터 상담사들이 교대로 유급휴가를 가는 ‘순환 휴무제’도 도입한다. 3월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하며 필요시 연장한다.


순환 휴무제를 비롯해 상담사들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면서 고객 상담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어 해당 내용을 자동응답서비스(ARS) 멘트를 통해 고객들에게 안내하고 있다.


삼성전자서비스는 밀집해 근무하는 컨택센터를 근본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사무 공간 추가 확보, 공조시설 보강 등 쾌적한 근무환경을 위한 중장기 대책도 강구할 계획이다.


삼성전자서비스 관계자는 “현재 자택대기 중인 대구 컨택센터 직원 259명은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마쳤으며, 6명이 양성, 250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3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