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한미약품 계열사 JVM, 작년 매출 1101억원… 전년比 6.3%↑

이은정 기자
입력 2020.02.05 09:01 수정 2020.02.05 09:01

한미약품그룹 계열사인 JVM이 지난해 매출액 1101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6.3% 증가했다고 4일 잠정 공시했다. ⓒ제이브이엠한미약품그룹 계열사인 JVM이 지난해 매출액 1101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6.3% 증가했다고 4일 잠정 공시했다. ⓒ제이브이엠

한미약품그룹 계열사인 JVM(제이브이엠·의약품 자동조제 및 자동화 전문기업)이 지난해 매출액 1101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6.3% 증가했다고 4일 잠정 공시했다. 영업이익은 105억원, 순이익은 58억원으로 전년 대비 감소했다.


제이브이엠은 사업 규모를 확대해 매출액이 늘었으나 자회사인 유럽 제이브이엠의 영업 손실이 반영되면서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21.3% 줄었고, 순이익은 같은 기간 동안 28.9% 감소했다.


작년 매출액 중 내수는 627억원으로 전체에서 56.9%를 차지했다. 수출액 규모는 475억원으로 43.1%를 차지했다. 수출의 경우 유럽 매출은 감소했으나 북미·중국 등에서는 6.4% 증가했다.


제이브이엠 관계자는 "한미사이언스 자회사로 편입된 이후 강도 높은 체질개선 및 공격적인 R&D 투자를 통해 혁신 신제품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면서 "올해부터 외형 성장과 함께 영업이익 등에서도 긍정적인 성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정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