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190 명
격리해제
10213 명
사망
266 명
검사진행
20333 명
16.5℃
온흐림
미세먼지 30

정부, 범부처 수출활력촉진단 가동…5~10월간 40회 집중

  • [데일리안] 입력 2019.05.29 11:44
  • 수정 2019.05.29 11:46
  • 이소희 기자

신수출동력·소비재분야 현장 수출활력 제고 및 밀착지원 나서

신수출동력·소비재분야 현장 수출활력 제고 및 밀착지원 나서

정부가 부진에 빠진 수출과 소비재 분야의 활력을 위해 집중 지원에 나선다.

정부는 수출현장에 찾아가 무역금융·해외마케팅 등 애로를 해소해주는 범부처 ‘수출활력촉진단 2.0’을 가동, 소비재·신수출동력·주력산업·스타트업·강소기업 등 5개 분야로 특화해 밀착 지원하겠다고 29일 밝혔다.

10월까지 25개 업종 3000여 개 기업을 대상으로 집중 지원을 추진한다.

정부는 수출총력 지원체계의 일환으로 지난 1~3월간 1차 수출활력촉진단을 가동, 전국 15개 시‧도에서 2000여 개 수출기업의 마케팅과 금융부문, 신산업 인·허가 등 현장애로를 수출대책에 반영해 해소한 바 있다.

정부는 이를 이어 최근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등 대외 불확실성이 확대됨에 따라 현장의 수출애로 해소와 수출활력 회복이 시급하다고 판단하고, 1차 촉진단의 규모·방식·기간 등을 보강해 수출활력촉진단 2.0을 가동키로 했다.

지역별 방문에서 5대 분야로 특화해 현장지원을 전문화하고 지원부처도 산업통상자원부와 중기중소벤처기업부 중심에서 기획재정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를 비롯한 9개 범 부처에서 총력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어려운 대외여건 속에서도 빠르게 수출이 증가하며 핵심 수출동력으로 성장하고 있는 소비재·신수출성장동력과 주력품목 중 활력 회복이 시급한 품목을 대상으로 우선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정부는 신수출동력으로 이차전지, 바이오·헬스, 화장품, 농수산·식품, 전기차, OLED, 플라스틱제품 등을 주력산업으로 보고 산업육성, 수출지원 통상현안, 인증 등 규제해소 부문을 중점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5개 분야별 주요 추진방안으로 소비재의 경우는 일대일 상담회와 함께 글로벌 온라인 플랫폼 입점 지원, 전문무역상사 활용 등 소비재 분야 해외진출 설명회를 연계해 추진한다. 화장품(5월), 패션의류(6월), 쥬얼리(6월), 신발·안경(7월) 부문 설명회가 예정돼 있다.

신수출동력 부문에서는 무역금융·해외마케팅 등 지원,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한 산업육성·R&D·인증·규제개선 등을 종합 상담한다.

상담회는 항공(6월), 로봇(6월), 이차전지·전기차(7월) 농식품(7월), 수산식품(7월), 플랜트·해외건설(6월), 문화·콘텐츠(6~7월간 5회), 제약(6월), 의료서비스(7월) 등이 추진된다.

주력산업에는 글로벌 밸류체인 변화, 통상분쟁 대응, 산업 고도화 등 업종별 특성을 고려한 전문 상담회를 개최한다.

반도체(7월), 석유제품(7월), 조선(7월), 자동차(7월), 디스플레이(8월), 무선통신·네트워크장비(9월), 일반기계(9월), 석유화학(9월), 가전(10월), 철강(10월), 컴퓨터(10월) 등의 전문상담회가 계획돼 있다.

수출활력촉진단 2.0 추진일정안 ⓒ기재부수출활력촉진단 2.0 추진일정안 ⓒ기재부

이외에도 스타트업 분야는 내수기업 수출기업화 컨설팅, 스타트업 투자유치 등 초기단계 수출기업을 위한 맞춤형 상담회 개최(서울 금천, 경기 판교)를, 강소기업에는 지역 강소 내수·수출 초보기업을 발굴하고, 수출 컨설팅과 애로해소를 지원하는 찾아가는 상담회도 10회 이상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현장해소가 어려운 부문은 무역협회 등 5개 수출지원기관으로 구성된 수출활력상황실을 통해 후속 밀착 지원한다.

아울러 정부는 해외마케팅정책협의회를 통해 분기별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유투브·SNS·블로그를 활용해 현장의 분위기와 우수 애로해소 사례를 확산시킬 예정이다.

30일 첫 번째 수출활력촉진단 2.0 행사에서는 충북 오송을 방문해 화장품 업계의 수출애로를 해소할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