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6 10시 기준
확진환자
11719 명
격리해제
10531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7954 명
26.9℃
구름조금
미세먼지 53

'[임]의 일침' 김원석, 임요환 "팬들이 없다면 모든 스포츠 선수는 그냥 노는 것 밖에 안 된다" 재조명

  • [데일리안] 입력 2017.11.20 17:45
  • 수정 2017.11.20 20:50
  • 이선우 기자
ⓒ 임요환ⓒ 임요환


야구선수 김원석이 구설수에 휩쌓였다.

20일 김원석과 관련된 논란이 대중들의 시선을 한 데 모으면서, 김원석의 논란과 더불어 전 프로게이머 임요환의 발언이 다시금 누리꾼들의 관심을 끈 것.

임요환은 e스포츠 프로게이머를 '직업군'으로 인정 받게 한 인물로 이른바 '황제'로도 불리며, 대중적으로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임요환은 과거 자신을 다룬 다큐멘터리를 통해 "모든 스포츠 선수들이 팬들이 없으면 그냥 노는 정도밖에 안 된다"며 e스포츠의 부상 뒤에는 팬들의 성원이 있었음을 밝혔다.

그는 이어"선수들이 열심히 노력한다고 게임이 문화로 바뀌지 않는다. 게임이 게임으로 남는 걸 팬들이 모여 문화로 바꿨다. 팬들이 가진 힘"이라며 e스포츠를 아끼는 팬들에게 진심이 담긴 감사를 표했다.

누리꾼들은 "임요환이라는 인물은 e스포츠라는 것이 존재하지도 않았을 당시. 바닥에서 부터 시작해 e스포츠 문화의 발판을 쌓고 프로게이머라는 단어를 대중적으로 알리는데 큰 공헌을 한 인물"이라며 "선수들이 팬들을 아껴주지 않는다면 스포츠의 존재이유는 무엇이냐?" 질문을 남겨 다른 누리꾼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한편 김원석 논란과 관련해 누리꾼들은 자성이 필요하다는 목소리를 내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