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포스코에너지, 추석 앞두고 협력사에 대금 조기 지급

조인영 기자
입력 2020.09.18 10:14 수정 2020.09.18 10:14

ⓒ포스코에너지ⓒ포스코에너지

포스코에너지는 추석을 앞두고 중소 협력사들에게 거래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추석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많은 중소 협력사들이 경영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돼 예년보다 일찍 대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대금 지급은 29일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정기섭 포스코에너지 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포스코에너지는 협력사와 동반자적인 관계를 구축하고 더 큰 가치를 공유해 포스코그룹의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에너지는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들을 위해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운영, 구매 대금을 주 2회 100% 현금으로 지급해 거래기업이 최대 5일 이내에 대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올 하반기부터는 규모가 작고 근무 인원수가 적은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요청시 선급금 30%를 지급하는 제도를 마련해 협력사의 금융부담 완화와 현금 유동성을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인영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