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해양수산 건설분야 국내 신기술 공모…시공기회 부여

이소희 기자
입력 2020.09.17 11:21 수정 2020.09.17 11:22

시험시공 지원, 성능검사 비용·적정 공간 국가 제공

19일~ 11월 2일 45일간 신기술 공개모집

해양수산부가 해양수산 건설분야에서 현장실증이 이루어지지 않아 사용되지 않고 있는 신기술 등에 대한 시험시공 지원 대상사업을 9월 19일부터 11월 2일까지 45일간 공개 모집한다.


시험시공은 현장시공 실적이 없는 특허나 신기술에 대해 공사의 일정부분에 시공기회를 부여, 성능을 검증하는 것으로 비용과 적정공간을 국가에서 제공한다.


해수부는 해양수산 건설분야에서 경제적·기술적 가치가 높은 국내기술이 개발된 이후 현장 실증이 되지 않아 사장되고, 이로 인해 새로운 기술에 대한 투자 의욕이 위축되는 악순환을 해소하기 위해 2018년에 정부부처로서는 처음으로 시험시공 지원사업을 도입했다.


해수부는 그간 총 28건의 시험시공 지원사업을 공모 받아 민간전문가 그룹으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통해 8건의 국내기술을 지원대상으로 선정한 바 있다. 현재 소파블록 제조기술 등 4건은 설계가 진행 중이고 블록의 일체화 안벽공법 등 나머지 4건은 설계 완료 후 공사 발주 등 관련 절차를 이행 중이다.


해수부는 올해도 공모된 신기술의 경제성·시공성·안전성·친환경성 등에 대해 ‘해수부 신기술활용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예비후보를 선정하고, 지방해양수산청의 시험시공 가능사업 검토를 거쳐 연말에 최종 지원대상 신기술 등을 선정할 예정이다.


임성순 해수부 항만기술안전과장은 “해양수산 건설분야 신기술 등에 대한 시험시공 지원을 통해 신뢰도 높은 실증자료와 시공실적이 확보돼 국내 신기술 개발의 촉진과 기술 수준의 향상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이를 통해 해외기술을 대체할 수 있는 국내기술 개발이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공개모집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해수부 누리집의 소식바다·공지사항 게시판 또는 한국항만협회 누리집의 공지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궁금한 사항은 해양수산부 항만기술안전과로 문의하면 된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소희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