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고경표, 유흥주점 방문 부인…"팬 요청에 사진 촬영"

부수정 기자
입력 2020.08.15 17:11 수정 2020.08.15 17:11

고경표ⓒ데일리안 홍금표 기자고경표ⓒ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배우 고경표가 유흥주점 방문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4일 BJ로 알려진 한 여성은 자신의 SNS에 고경표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에 온라인에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커진 상황에서 고경표가 유흥 주점을 방문한 건 부적절했다는 지적이 나왔다.


이에 대해 고경표 소속사는 "드라마 촬영 후 소속사를 방문한 뒤 인근에서 술자리가 있어 들렀다. 당시 알지 못하는 여성 팬이 사진 촬영을 요청해서 응했다"고 전했다. 이어 "그분이 SNS에 사진을 올려 오해로 번진 것 같다. 방문한 주점도 유흥주점이 아닌 일반주점이다. 억울한 부분이 있다"고 덧붙였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수정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