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0 00시 기준
확진환자
14626 명
격리해제
13658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6396 명
24.4℃
실 비
미세먼지 5

공연 막았던 송파구, 집합금지명령 완화…‘미스터트롯’ 공연 재개 협의

  • [데일리안] 입력 2020.07.31 13:49
  • 수정 2020.07.31 13:49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쇼플레이ⓒ쇼플레이

서울 송파구청이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콘서트 등에 내렸던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완화하고 공연 개최를 위한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 이에 따라 ‘미스터트롯’ 콘서트 재개도 협의된다.


송파구는 31일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돔)과 핸드볼경기장을 운영하는 국민체육진흥공단에 내렸던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명령을 ‘방역지침 준수 집합제한 명령’으로 완화한다고 밝혔다.


새 집합제한 명령에 따르면 체조경기장과 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되는 공연은 반드시 구의 ‘대규모 공연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지침 내용은 ▲수용 인원의 40% 이하로 시설 사용 ▲좌석 폭이 0.5m 이하일 경우 2칸 이상 띄어 앉기 ▲관람객의 마스크 착용여부 확인을 위한 관람석 모니터링 ▲스탠딩 공연 금지 ▲관중의 함성, 구호, 합창 금지 등이 골자다.


이번 지침이 마련되면서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예정됐다가 연기된 ‘미스터트롯’ 콘서트도 재개 가능성도 열렸다. 제작사 쇼플레이는 “국민체육진흥공단 측과 공연 재개를 협의할 예정이다. 아직 합의된 것은 없다. 곧 결론이 날 것”이라고 전했다.


쇼플레이는 당초 지난 24일부터 3주간 체조경기장에서 거리 두기 좌석제를 적용해 회당 5200명이 관람하는 ‘미스터트롯’ 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송파구가 지난 21일 5000석 이상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명령을 내리면서 1주차(7월 24∼26일)와 2주차(7월 31일∼8월 2일) 공연을 잠정 연기했다.


제작사는 행정명령에 강력히 반발하며 법원에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도 냈지만 기각됐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