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이낙연 턱밑 추격 이재명 "지지율?, 바람 같은 것"

송오미 기자
입력 2020.07.30 10:18 수정 2020.07.30 10:18

이낙연과 회동 앞둔 이재명

"李, 당의 가장 훌륭한 인재"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30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회 기본소득 연구포럼 창립총회 및 세미나에 참석해 밝은 표정으로 박수를 치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이재명 경기도지사가 30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국회 기본소득 연구포럼 창립총회 및 세미나에 참석해 밝은 표정으로 박수를 치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는 30일 차기 대선 후보 지지도에서 자신의 지지율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의 지지율이 오차범위 내로 좁혀진 결과가 발표되고 있는 것에 대해 "아, 그런 얘기가 있었나. 또 어떻게 변할지 모르는 게 사람 마음이다. 바람 같은 것"이라며 담담한 반응을 내놨다.


이 지사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기본소득 연구포럼 창립총회 및 세미나'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밝힌 뒤 "작은 성과에 대한 국민의 격려일 텐데 더 열심히 하라는 말씀으로 이해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이 후보와 경기도청에서 회동하는 것과 관련해선 "당의 가장 훌륭한 인재시다. 잘되시길 바란다는 말씀을 드릴 것"이라고 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10시 경기도의회 방문과 기자간담회를 마치고 이 지사와 회동한다. 이들은 경기도청 접견실에서 오전 11시 20분 공개로 모두발언을 한 후 집무실로 이동해 비공개로 만남을 이어간다. 이 지사가 최근 지지율 상승세를 타며 이 후보와 격차를 좁혀가고 있는 가운데 성사된 이번 만남은 이 후보 측이 먼저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 지사는 지난 27일엔 김부겸 당 대표 후보를 만났다.


이 지사는 부동산 보유세를 강화해 기본소득 재원을 마련하자고 제안했던 것에 대해선 "세금이 징벌이 아닌 공동체를 위한 불가피한 수단이라면 저항이 매우 적어질 것"이라며 "기본소득으로 전액 환급한다면 경제 성장에도 도움이 되고 복지 효과도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오미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