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4 00시 기준
확진환자
14873 명
격리해제
13863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20132 명
28.1℃
온흐림
미세먼지 25

'장르만 코미디-쀼의 세계' 역대급 캐릭터 등장…여다경 누구?

  • [데일리안] 입력 2020.07.11 13:56
  • 수정 2020.07.11 13:57
  • 부수정 기자 (sjboo71@dailian.co.kr)

'쀼의 세계'ⓒJTBC

JTBC 최초의 숏폼드라마 코미디 ‘장르만 코미디’의 코너 ‘쀼의 세계’에 배우 서권순이 출격한다. 서권순은 극중 안영미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등장해 속 시원한 사이다를 선사할 예정이다.


‘쀼의 세계’는 드라마 ‘부부의 세계’ 속 명 장면에 반전을 더한 장면들로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의 폭소를 자아냈다. 남편 유세윤(이태오 역)의 외도를 확신한 안영미(지선우 역)는 가위로 중요 부위를 절단하는 파격적인 선택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유세윤, 안영미를 비롯한 코미디언들의 싱크로율 높은 연기가 웃음을 전파하며, 향후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11일 방송되는 ‘쀼의 세계’ 2회에는 ‘사랑과 전쟁’에서 무서운 시어머니 역할을 주로 맡았던 배우 서권순의 출연이 예고돼 이목이 집중된다. 그는 극 중 안영미의 시어머니가 아닌 친정 엄마로 출격, 짜릿한 사이다 장면을 만들어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공개된 스틸 속 서권순은 분노에 찬 표정으로 역정을 쏟아내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동시에 두려움이 가득한 유세윤의 표정과 잔뜩 헝클어진 까치집 머리가 이미 한바탕 소동이 있었음을 예감케 한다. 무엇보다 이내 쟁반 위에 소복이 쌓인 하얀 가루를 한 손에 움켜쥐기 시작한 서권순의 모습이 포착됐다.


이날 녹화에서는 서권순뿐만 아니라 ‘SKY 캐슬’의 예서부터 ‘내 남자의 여자’의 하유미까지 다양한 작품 속의 역대급 캐릭터들이 총 출동해 강렬한 임팩트를 전파한다는 전언이다.


이에 더해 ‘장르만 코미디’ 제작진은 “오늘(11일) 방송에서 모두가 궁금해하는 여다경 역이 처음 등장한다. 여다경의 등장과 함께 전개가 한층 격정적으로 휘몰아칠 것이다.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11일 오후 7시 40분.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