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GS샵, ‘선물하기’ 서비스 오픈

최승근 기자
입력 2020.07.06 10:22 수정 2020.07.06 10:22

이름과 전화번호 입력만으로 선물할 수 있는 서비스 추가

설치 및 렌탈 상품 등 일부를 제외한 GS샵 800만개 상품 대상

ⓒGS샵ⓒGS샵

GS샵이 상대방의 주소를 몰라도 마음을 전달할 수 있는 ‘선물하기’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6일 밝혔다.


‘선물하기’ 서비스는 GS샵 상품 페이지에서 선물하기 버튼을 누르면 이용할 수 있다. 선물을 받는 사람의 이름과 연락처, 메시지만 기재하고 결제하면 서비스 이용이 완료된다.


고객들은 800만개에 달하는 GS샵의 상품을 모두 ‘선물하기’ 서비스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설치와 렌탈 상품, 여행 및 지정일배송 상품 등 일부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선물을 받은 고객은 카카오톡이나 문자로 수신된 메시지를 보고 선물을 받을 주소와 연락처를 스스로 입력하면 된다. 선물을 받은 후 5일 이내 수락하지 않으면 자동 취소된다. 선물하기와 관련된 문의는 GS샵 고객센터를 통해서도 가능하다.


이광배 GS샵 매장마케팅팀 팀장은 “GS샵 고객들은 이번 선물하기 서비스를 통해 GS샵의 수많은 상품들을 주소 확인의 제약없이 선물할 수 있게 됐다. GS샵은 앞으로도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지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승근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