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9 00시 기준
확진환자
13293 명
격리해제
12019 명
사망
287 명
검사진행
23912 명
30.7℃
맑음
미세먼지 38

LH, 중소기업과 함께 공공주택 난간 디자인 개선

  • [데일리안] 입력 2020.06.03 10:16
  • 수정 2020.06.03 10:17
  • 원나래 기자 (wiing1@dailian.co.kr)

중소기업 동반상생을 통한 공공주택 외부 디자인 완성도 제고

2일 진주 LH 본사에서 개최된 통상실시권 설정 계약식에서 권혁례 LH 공공주택본부장(왼쪽)과 김재웅 ㈜승일실업 대표가 계약체결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H2일 진주 LH 본사에서 개최된 통상실시권 설정 계약식에서 권혁례 LH 공공주택본부장(왼쪽)과 김재웅 ㈜승일실업 대표가 계약체결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H

LH는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 및 공공주택 외부 디자인 개선을 위해 지난 2일 ㈜승일실업과 아파트 발코니 난간 특허권 및 디자인권에 대한 통상실시권 설정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통상실시권이란 특허권자나 의장권자가 아닌 제3자가 특허발명·등록실용신안·등록의장 등을 실시할 수 있는 권리로, LH는 이번 계약을 통해 국내 대표적 난간업체인 ㈜승일실업의 우수한 난간 디자인을 설계기준에 반영하게 됐다.


기존 LH 공공주택에는 한 가지 유형의 난간 디자인과 색상이 적용됐으나, 계약에 따라 지구별로 특화된 난간 디자인 및 색상을 반영하는 것이 가능해져 공공주택 외부 디자인의 완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새로운 설계기준은 향후 LH 분양주택 및 건설임대주택 등 전체 공공주택에 적용될 예정이다.


한편 LH는 중소기업의 우수 디자인을 설계기준에 반영함으로써 중소기업의 시설 투자비용을 절감하고, 디자인 연구개발 동기를 부여하는 등 LH와 중소기업이 동반성장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혁례 LH 공공주택본부장은 “이번 계약을 통해 공공주택 외부 디자인 완성도를 높이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 디자인 품질 향상을 통한 공공주택 이미지 혁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