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9 00시 기준
확진환자
13293 명
격리해제
12019 명
사망
287 명
검사진행
23912 명
29.4℃
맑음
미세먼지 38

포스코건설 ‘신반포21차’ 수주…“강남 재건축 교두보 확보”

  • [데일리안] 입력 2020.05.28 21:33
  • 수정 2020.05.29 05:09
  • 김희정 기자 (hjkim0510@dailian.co.kr)

신반포21차 투시도ⓒ포스코건설신반포21차 투시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이 GS건설을 누르고 신반포21차 재건축 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28일 포스코건설에 따르면 서울시 서초구 신반포21차 재건축조합은 이날 오후 시공사 선정총회를 열고 포스코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다. 포스코건설은 조합원 108명 중 63명의 선택을 받았다. 사업비는 1019억원 규모다.


신반포21차 아파트는 1984년 완공된 2개동 108가구 규모의 작은 단지다. 재건축을 통해 지하 4층~지상 20층 2개동 275가구로 탈바꿈한다.


포스코건설은 조합에 ‘후분양’을 제시했다. 포스코건설이 자체보유자금으로 골조공사 완료 시까지 공사를 수행한다. 그 후 일반분양해 공사비를 지급받음으로써 조합원은 입주 때까지 중도금이나 공사비 대출이자 부담이 없다.


포스코건설에게 신반포21차 수주는 강남 재건축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가 될 수 있는 중요한 사업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