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정겨운, 인컴퍼니와 전속계약…유진·기태영과 한솥밥

박정선 기자
입력 2020.04.28 09:18 수정 2020.04.28 09:18

ⓒ인컴퍼니ⓒ인컴퍼니

배우 정겨운이 인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활동을 이어간다.


28일 인컴퍼니는 “정겨운과 소중한 인연을 이어가게 되어 기쁘다. 다양한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탄탄한 입지를 다져온 정겨운이 자신의 기량을 펼치며 폭넓은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함께 성장해 나가는 파트너로서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정겨운은 최근 전 소속사와 전속계약 만료 후 거취를 고민하던 중 돈독한 신뢰를 바탕으로 이전에 함께 일했던 스태프들이 있는 인컴퍼니를 새로운 소속사로 결정했다.


정겨운은 “인컴퍼니 가족들과는 함께 일하며 호흡을 맞춰온 만큼 서로에게 가장 좋은 방향을 제시해 줄 수 있을 것이라는 믿음이 있다”고 소속사 이적의 이유를 밝혔다. 이어 “앞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많은 분들과 소통하며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의 활동에 기대를 높였다.


정겨운은 드라마 ‘태양의 여자’ ‘미워도 사랑해2009’ ‘천만번 사랑해’ ‘닥터챔프’ ‘싸인’ ‘로맨스 타운’ ‘샐러리맨 초한지’ ‘원더풀 마마’ ‘신의 선물’ ‘오 마이 비너스’ ‘당신은 너무합니다’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꾸준한 연기 활동을 이어왔고, 현재는 차기작을 검토 중에 있다.


인컴퍼니에는 배우 유진, 기태영, 변우민, 김중돈, 김유미, 김영, 차보성, 최경민, 최민지 등이 소속되어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선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