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6-0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629 명
격리해제
10499 명
사망
273 명
검사진행
28199 명
22.4℃
박무
미세먼지 36

국토부, 강원도와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 공유 협약 체결

  • [데일리안] 입력 2020.04.21 06:00
  • 수정 2020.04.20 16:50
  • 원나래 기자 (wiing1@dailian.co.kr)

경기도와는 도로파임 정보 등 수집·관리 시스템 연계해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Road Management System).ⓒ국토교통부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Road Management System).ⓒ국토교통부

고속국도, 일반국도 등 정부가 직접 관리하는 도로에서 활용하고 있는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RMS)을 앞으로 지방도 등 지자체 관할 도로에도 적용한다.


RMS(Road Management System)은 도로 포장, 비탈면, 교량, 터널 등 체계적 관리를 위해 12종의 유지관리시스템을 건설연 등 전문기관과 함께 운영하는 것을 말한다.


국토교통부는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그간 주요 간선도로를 관리하며 축적한 지적자산인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을 지자체에서도 활용할 수 있도록 연계한다고 21일 밝혔다.


우선, 강원도와는 관할 지방도로의 포트홀, 균열 등 포장 위험요소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노후 교량, 터널의 체계적 보수가 가능토록 정부의 도로관리시스템을 개방하고, 축척된 기술을 지원토록 협력계획(MOU)을 체결한다.


또 경기도에는 관할 지방도로의 포트홀, 로드킬 등 도로불편을 즉각 신고하고 24시간 내 접수처리가 되도록 정부의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 중 ‘척척해결서비스’를 경기도 도로모니터링단이 사용·연계토록 지원한다. 척척해결서비스는 도로의 이용불편 및 위험신고 민원을 스마트폰을 통해 편리하게 접수하고 관할 도로관리 기관에 이관하는 도로불편·위험 해소 서비스다.


오랜 기간동안 시행착오 등을 거치며 선진화된 정부의 스마트 도로 관리시스템을 지자체와 공유함으로써 국민들은 더욱더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 이용이 가능해지고, 지자체도 예산 절감 효과와 함께 보다 효율적인 시설물 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정부는 30여년 동안 구축한 총 12종의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을 전국 모든 지자체가 이용할 수 있도록 전국적인 홍보와 함께 기술자문 등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지난해에는 경기도와 ‘산사태 관리 시스템’, 제주도와 ‘도로포장 관리 시스템’에 대해 각각 협약을 실시하는 등 스마트 도로관리 전국확산의 시발점을 마련했고, 이번 강원도와의 신규협약과 경기도와 협업확대는 그 촉진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석 국토부 도로국장은 “정부와 지자체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국민들의 도로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환경을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계획”으로 “향후 정부의 데이터 기반의 첨단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이 전국 11만km의 모든 도로에 활용될 수 있도록 각 도로관리청들 간에 협력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