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08 00시 기준
확진환자
14562 명
격리해제
13629 명
사망
304 명
검사진행
16105 명
25.9℃
온흐림
미세먼지 12

대한상의, 서울 상의회관 입주 소상공인 임대료 50% 감면

  • [데일리안] 입력 2020.03.15 11:00
  • 수정 2020.03.15 10:35
  • 박영국 기자 (24pyk@dailian.co.kr)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11개 소상공인에 3개월간 혜택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회관 전경.ⓒ대한상공회의소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회관 전경.ⓒ대한상공회의소


대한상공회의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매출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상의회관 입주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결정을 통해 서울시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회관에 입주한 11개의 소상공인은 3월부터 3개월간 임대료의 50%를 감면받게 된다.


앞서 대한상의는 코로나19로 인한 기업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코로나19 대책반을 가동, 기업애로 357건을 접수받았으며, ‘추가경정예산 확대’, ‘기준금리 인하’ 등 8대 분야 30개 건의과제를 정부에 전달하기도 했다.


또한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돕기 위해 대구 지역에 마스크 및 손세정제를 지원하고 쪽방촌 등 취약계층에 기부금을 전달했으며 격무에 시달리고 있는 코로나19 유관기관에도 격려물품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대한상의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힘을 보태드리고 싶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며 “안양과천, 포항 등 일부 지역상의가 이미 참여하고 있지만, 착한 임대인 운동을 전국적으로 확산시키고 코로나19 사태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전국 지역상의에 동참을 요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