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24 10시 기준
확진환자
11190 명
격리해제
10213 명
사망
266 명
검사진행
20333 명
15.1℃
박무
미세먼지 29

[코로나19]정의선 수석부회장 "조기 경영안정화 계획 수립…기초체력 강화"

  • [데일리안] 입력 2020.03.03 14:47
  • 수정 2020.03.03 16:19
  • 박영국 기자 (24pyk@dailian.co.kr)

"코로나19 극복 위한 노사 협력에 감사"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현대자동차그룹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임직원들에게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비상 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또 코로나19 사태 이후 조기 경영안정화를 위한 만반의 준비를 다 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그룹의 기초체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수석부회장은 3일 현대차그룹 임직원에게 보낸 이메일을 통해 “우리 모두 이번 위기상황을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는 자신감과 희망을 갖고 보다 의연하게 대응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독려했다.


그는 “회사는 정부 주도의 대응체계에 적극 협조함과 동시에 모든 가용 자원을 총동원해 임직원의 건강과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임직원 여러분의 걱정과 불안감을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일상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어 “사태의 장기화에 대비해 ‘코로나19 종합 상황실’을 그룹 및 각 계열사에 설치, 실시간으로 국내 및 해외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사업 리스크를 최소화하기 위한 대응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 수석부회장은 코로나19에 따른 영업상의 피해 최소화와 그 이후의 경영 정상화 계획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이번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일시적인 사업 차질은 불가피하겠지만 다양한 컨틴전시 계획을 수립해 당면한 위기 극복은 물론 이후에도 조기에 경영 안정을 이룰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있다”면서 “우리 모두가 한 마음이 돼 일사불란하게 비상 대응에 최선을 다하면 빠른 시일 내에 회복할 수 있을 것이고, 이를 통해 그룹의 기초체력이 더욱 강해지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 수석부회장은 임직원들의 신속한 대응과 노사간 협력에 대해서도 감사를 표했다. 그는 “익숙하지 않은 불편한 근무환경에도 불구하고 이번 사태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회사의 정책과 대응 지침을 충실히 따라줘 감사하다”면서 “생산현장에서도 솔선수범해 ‘코로나19 노사 특별합의서’를 선포하는 등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노사가 함께 노력해주신 점에 대해서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회사에 대해 믿음을 갖고, 긍정적 마음가짐과 각별한 건강관리로 일상의 삶을 이어나가달라”면서 “이번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에서 임직원 서로간의 물리적 간격은 다소 멀어지더라도 서로 격려하고 용기를 북돋아 주는 심리적 간격은 오히려 더욱 가까워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 수석부회장은 이날 오전 협력사 대표들에게게도 공문을 통해 안정적 부품 공급을 위해 만전을 기해주는 데 감사를 표하며 “그동안 함께 도전하고 극복해온 저력이 있기에 이번에도 동반자로서 함께 노력하면 잘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격려했다.


그는 “어려운 협력사에 긴급 자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불가피한 생산차질은 경쟁력 있는 신차 출시와 수출 확대로 이른 시일 내 만회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코로나 사태 정상화 후에 협력사에 추가 손실이 없도록 노사가 교섭기간을 최대한 단축하는 등 함께 노력하기로 약속했다”고 밝혔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