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5-30 10시 기준
확진환자
11441 명
격리해제
10398 명
사망
269 명
검사진행
26298 명
18.5℃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40

LG전자, 美 캐딜락에 P-OLED 기반 ‘디지털 콕핏’ 세계 첫 공급

  • [데일리안] 입력 2020.02.06 11:00
  • 수정 2020.02.06 10:11
  • 이도영 기자 (ldy@dailian.co.kr)

계기판·AVN· 등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도 적용

LG전자가 미국 자동차 브랜드 캐딜락에 세계 최초로 공급하는 플라스틱 유기발광다이오드(P-OLED) 기반 ‘디지털 콕핏’을 차량에 적용한 이미지.LG전자가 미국 자동차 브랜드 캐딜락에 세계 최초로 공급하는 플라스틱 유기발광다이오드(P-OLED) 기반 ‘디지털 콕핏’을 차량에 적용한 이미지.

LG전자는 미국 자동차 브랜드 ‘캐딜락’에 플라스틱 유기발광다이오드(P-OLED) 기반 ‘디지털 콕핏’ 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공급한다고 6일 밝혔다.


LG전자는 2021년형 캐딜락 ‘에스컬레이드’ 차량에 디지털 콕핏 시스템을 공급한다. 디지털 콕핏은 초고해상도 P-OLED 디스플레이와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구성됐다.


38인치 P-OLED 디스플레이는 계기판, 인포테인먼트 화면 두 개를 포함해 화면 3개를 하나로 합친 형태다. 해상도 4K(3840×2160)를 넘어 시인성이 뛰어난 점이 특징이다. 또 백라이트가 필요하지 않아 다양한 형태로 디자인할 수 있고 넓은 시야각을 제공한다.


LG전자 관계자는 “차량용 디스플레이의 시야각이 넓으면 운전자가 필요한 정보를 한눈에 확인하기 편리하다”며 “이에 차량용 P-OLED 디스플레이 수요는 지속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계기판, 오디오·비디오·내비게이션(AVN), 뒷좌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으로 구성된다. 12.6인치 화면 두 개로 구성된 뒷좌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뒷좌석 좌우 탑승객간 화면 공유 ▲스마트폰·노트북 등 외부 기기와의 연동 ▲뒷좌석 화면에서 차량 오디오 시스템 조작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LG전자는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구현하는 소프트웨어(SW)도 자체 개발했다. 회사는 향후 캐딜락 에스컬레이드뿐 아니라 제너럴모터스(GM)가 선보이는 다양한 신차에도 뒷좌석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추가 공급할 계획이다.


김진용 LG전자 자동차부품솔루션(VS)사업본부장(부사장)은 “차별화된 기술력을 기반으로 고객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미래 자동차 산업을 위해 차세대 제품들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캐딜락은 4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서 공식 행사를 열고 2021년형 에스컬레이드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연내 미국을 시작으로 글로벌 출시를 확대할 예정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