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이광수, 최송현과 끝나지 않는 키스 눈길

임성빈 기자
입력 2018.04.08 00:53 수정 2018.04.08 21:56
ⓒtvN 방송화면 캡쳐ⓒtvN 방송화면 캡쳐

'라이브'에 출연 중인 이광수의 과거 드라마 속 키스신이 새삼 화제다.

8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라이브'가 올랐다. 이와 관련해 tvN 주말드라마 '라이브'에 출연 중인 이광수의 과거 키스신이 눈길을 끈다. 과가 방송된 tvN '감자별 2013QR3'(이하 감자별)에서는 이광수가 노보영(최송현 분)의 대학 선배로 출연해 끊임없는 키스신을 선보였다.

방송에서 영화 '토목학개론'을 연출한 영화감독이자 노보영의 대학 선배로 등장한 이광수는 유독 노보영에게 다정한 모습을 보여 그녀의 남편 김도상(김정민 분)의 질투를 유발했다. 

김도상은 '키스하면서 걷고 차를 타고 하루 종일 입을 떼지 않았던 기억이 있다'는 이광수의 말에 두 사람의 키스신을 키스신을 연상했다. 이 과정에서 이광수와 최송현은 실제로 격정적인 키스신을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이광수와 최송현은 기찻길에서도 키스를 하고, 대로변에서 히치하이킹을 하면서도 입을 맞추고, 남의 차 안에서도 입술을 떼지 않아 웃음을 유발했다. 

심지어 김도상의 상상 속에는 이광수와 노보영이 길을 걸으면서도 입을 떼지 않고 계속 키스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야말로 하루종일 끊임없이 키스하는 것으로 묘사됐다.

한편, 키가 큰 이광수는 작은 최송현과 키스를 하기 위해 무릎을 과하게 굽히는 모습을 선보여 보는 이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지훈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