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코로나 2.5단계 여파’ 프로농구, 썸머매치 개최 취소

김평호 기자
입력 2020.08.28 15:43 수정 2020.08.28 15:43

수도권 방역 조치 강화 시행에 동참

썸머매치가 취소됐다. ⓒ KBL썸머매치가 취소됐다. ⓒ KBL

8월 말 예정됐던 ‘2020 현대모비스 Summer Match’(이하 썸머매치)가 취소됐다.


KBL은 28일 오후 정부가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수도권 방역 조치 강화를 시행함에 따라 약 2만 8000여개의 체육 시설 사용이 어려운 점, 국민건강을 우선하는 정부 방역 활동에 동참하기 위해 8월 29일~30일 양일간 잠실학생체육관에서 개최하는 썸머매치를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KBL은 코로나19로 인해 2019-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가 조기 종료된 데 따른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고, 10월 9일 개막을 앞둔 2020-21시즌 프로농구에 대한 팬과 미디어의 기대와 관심을 모으기 위해 비시즌 기간 중 썸머매치를 준비했다.


한편, 정부는 오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8일간 수도권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를 적용하기로 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평호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