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카카오, 코로나19 확산에 원격근무 체제 전환

김은경 기자
입력 2020.08.14 14:02 수정 2020.08.14 14:02

판교 오피스 인근 건물 내 상가 확진자 발생

경기도 분당 카카오 판교사옥 내부 전경.ⓒ데일리안경기도 분당 카카오 판교사옥 내부 전경.ⓒ데일리안

카카오가 1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에 출근 한 달여 만에 다시 원격근무 체제로 전환했다.


카카오 관계자는 “판교오피스 인근 건물 내 입점한 상가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카카오 크루들의 생활권과 밀접한 인근 지역으로 판단돼 예방을 위해 금일부터 전사 원격근무 체제로 긴급 전환했다”고 말했다.


이날 출근한 임직원들은 오후엔 집으로 돌아간다. 원격근무 기한은 정하지 않았다.


앞서 카카오는 코로나19가 유행하기 시작한 2월 말부터 원격 근무 체제에 돌입했다가 지난달 7일 정상 출근 근무로 전환했다.


하지만 이날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100명을 넘어서는 등 코로나19가 급격히 재확산할 조짐을 보이면서 한 달여 만에 다시 원격근무 체제에 돌입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경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