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주소복사

‘두경민 최대 인상’ 원주DB, 보수계약체결 완료

김평호 기자
입력 2020.06.30 14:47 수정 2020.06.30 14:47

두경민 106% 인상, 보수 3억3000만원

두경민. ⓒ KBL두경민. ⓒ KBL

원주 DB프로미 농구단(단장:신해용)은 국내선수 전원과 보수협상을 마무리하며 2020-21시즌 선수단 구성을 마쳤다고 30일 밝혔다.


원주DB는 2017-18시즌 팀을 정규경기 우승으로 이끌면서 국내선수 MVP까지 수상했던 두경민과 팀 내에서 가장 많은 금액(1억7000만원 / 106%)이 인상된 3억3000만원에 보수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KBL 최초의 아시아쿼터 선수인 나카무라 타이치를 포함한 총 15명의 선수를 KBL에 등록했다.


한편, 원주DB는 시즌 중 제대 예정 선수를 등록하는 경우 샐러리캡을 100%를 소진하게 되며 등록 여부는 선수가 제대하는 시점에 팀 상황에 따라 결정할 계획이다.

ⓒ 원주DBⓒ 원주DB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평호 기자
기사 모아 보기 >
0
0
댓글 0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최신순
  • 찬성순
  • 반대순
0 개의 댓글 전체보기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