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11 00시 기준
확진환자
13373 명
격리해제
12144 명
사망
288 명
검사진행
22950 명
28.4℃
맑음
미세먼지 10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국민건강보험공단 대체투자 주간운용사 업무 개시

  • [데일리안] 입력 2020.06.02 16:22
  • 수정 2020.06.02 16:22
  • 백서원 기자 (sw100@dailian.co.kr)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로고ⓒ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로고ⓒ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대체투자 주간운용사 업무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지난달 28일 국민건강보험공단은 향후 4년간 약 1조4000억원 규모의 자금을 운용할 대체투자 주간운용사로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과 KB자산운용을 선정했다. 양사는 업무개시 점검을 위한 실사를 최근 마치고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앞으로 약 7000억원씩의 자금을 각각 운용할 예정이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난달 6일 대체투자 주간운용사 선정을 공고, 일반경쟁입찰로 진행했다. 이번 입찰에는 종합자산운용사들, 특히 외부위탁운용관리(OCIO) 관련 조직이 있는 곳들이 대부분 대거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 중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과 KB자산운용이 선정된 것으로,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2018년 방사성폐기물관리기금(방폐기금)을 운용하는 재간접위탁운용사로 선정돼 대형 기금의 OCIO 업무를 경험한 바 있다. 또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학교법인 포항공과대학교의 총괄자문사로서 2018년부터 대학기금 운용에 대한 경험도 쌓고 있어 공공 부문과 민간 부문을 아우르는 역량을 갖췄다는 평가다.


OCIO시장에서 삼성자산운용, 한국투자신탁운용, 미래에셋운용에 비해 후발주자인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은 올해 OCIO본부 산하에 OCIO운용팀을 신설했다. 이러한 OCIO 사업 확대 의지가 이번 주간운용사 선정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이로써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의 운용자산규모(AUM)는 57조원 가까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주수용 OCIO본부장은 이번 선정과 관련해 “국민보건과 사회보장 증진으로 국민의 삶의 질을 향상하는 미션을 실천하는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자금이라는 점에서 회사와 본부의 책임감이 크다”며 “전체 자산 중 대체투자라는 영역을 기준으로 주간운용사 체제를 처음으로 도입한 사례로, 투자다변화의 성공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