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K리그, 16일부터 수도권 지역 홈경기 무관중 전환

    [데일리안] 입력 2020.08.15 16:13
    수정 2020.08.15 15:44
    김평호 기자 (kimrard16@dailian.co.kr)

관중 재입장 시점은 향후 방역당국 방침 따라 결정

수원FC 경기장면. ⓒ 한국프로축구연맹수원FC 경기장면. ⓒ 한국프로축구연맹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결정에 따라, 오는 16일부터 서울-경기 지역에서 개최되는 K리그 경기들을 당분간 무관중 경기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서울-경기 외 나머지 지역에서는 유관중 경기가 유지된다.


이에 따라 우선 이번 주말에는 16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K리그2 수원FC-제주(수원종합운동장) 경기가 무관중 경기로 진행된다. 서울-경기 지역의 관중 재입장 시점은 향후 방역당국의 방침에 따라 정할 예정이다.


연맹은 앞으로도 정부의 방역 노력에 최대한 협조하며 안전한 리그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