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
T

SPC 비알코리아, 코로나 ‘함께 극복’ 캠페인 실시…가맹점 지원

    [데일리안] 입력 2020.04.09 15:43
    수정 2020.04.09 15:45
    임유정 기자 (irene@dailian.co.kr)

ⓒ비알코리아ⓒ비알코리아

SPC 그룹의 계열사 비알코리아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을 위한 ‘함께 극복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배스킨라빈스와 던킨을 운영하는 비알코리아는 지난 1월 말부터 전국의 배스킨라빈스, 던킨 가맹점 1950곳에 손 소독제 2천여 개와 마스크 18만여 개를 무상으로 지급해 왔다.


또한 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으로 선정된 대구·경북 지역 가맹점 200여 곳에는 마스크, 손 소독제, 살균 소독제, 항균 물티슈 등 위생용품을 담은 ‘긴급지원물품 키트’를 추가 전달했다. 이어 비알코리아의 해외 파트너사인 미국 던킨브랜즈도 생수 30만 개를 기탁했다.


가맹점 수익 개선을 위한 실질적인 대책도 마련했다. 확진자 방문 점포의 방역 비용은 전액 가맹본부가 부담하고, 방역에 따른 휴점 점포의 식품 폐기 비용 역시 가맹본부가 100% 지원한다.


또, 본부에서 프로모션 비용을 최대 70%까지 부담하는 배달 및 핸드팩 할인 이벤트 등을 진행해 가맹점의 매출 증대를 지원했다.


또한, 가맹점의 임차료 감면을 위해 가맹본부가 적극 나섰다. 비알코리아는 임대업자와의 협의를 통해 가맹점 총 40여 개 곳의 임차료 인하를 최대 25%까지 이끌어냈다. 적용 기간은 최소 한 달부터 최대 7개월까지다.


이외에도 비알코리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선제적 대비에 앞장선다. 전국 가맹점의 청결한 위생관리를 위한 ‘음식점위생등급제인증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매우 우수’ 등급을 받기 위한 가이드라인을 배부했다.


여기에 식자재 및 기구류 등의 올바른 세척·소독 방법 등을 담은 특별 위생관리 강화 지침도 전달했으며, 일부 점포에 한해 청소 세제, 클리너 등 청소 물품을 무상 제공한다.


SPC그룹 비알코리아 관계자는 “비알코리아 본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을 위해 임직원 모두가 하나 돼 ‘함께 극복’하는 상생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비알코리아는 본사 전체 직원을 위한 마스크 무상 지원, 대구 및 부산 근무 직원들을 위한 영양제 선물 등 몸과 마음이 지친 임직원을 위한 응원도 아끼지 않고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