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9-30 00시 기준
확진환자
23812 명
격리해제
21590 명
사망
413 명
검사진행
20596 명
23.8℃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26

네이버 “상반기 댓글 개편 이후 규정 위반 악플 63% 줄었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7.21 17:23
  • 수정 2020.07.21 17:24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비공감 클릭 21.5%·신고 53.6% 감소

네이버 악성댓글 숨김처리 기술.ⓒ네이버네이버 악성댓글 숨김처리 기술.ⓒ네이버

네이버는 올해 상반기 댓글 서비스 개편 이후 악성 댓글이 크게 줄었다고 21일 밝혔다.


네이버에 따르면 올해 1월 대비 6월 규정 위반으로 삭제된 악성 댓글 건수는 63.3% 줄었다. 같은 기간 비공감 클릭은 21.5%, 신고는 53.6% 감소했다.


3월 ‘댓글 이력 공개’는 악성 댓글 작성 감소에, 4월 ‘특정인이 작성한 댓글 차단’, 6월 ‘클린봇 업그레이드’는 악성 댓글 노출을 줄이는 데 크게 기여한 것으로 분석됐다.


연초 대비 6월 댓글 수는 0.7% 소폭 감소한 반면, 작성자 수는 8% 늘었다. 작성자가 직접 삭제한 댓글 수는 20.8% 감소하고, 1인당 댓글 작성 빈도는 8% 줄었다.


네이버는 “댓글 이력 공개, 본인확인제 시행이 댓글 공간 위축을 가져올 것이란 우려가 있었으나 반대로 더 많은 사용자가 참여해 더욱 신중하게 다양한 목소리를 남기는 것으로 확인된다”고 설명했다.


이용자가 작성해 온 댓글 모음을 공개하도록 전환되면서 ‘댓글 모음 페이지’ 방문 횟수는 4배 늘었다. 댓글 모음 페이지 하단 리스트를 통해 기사에 유입되는 경우도 22.5% 증가했다.


지난달 19일 도입한 인공지능(AI) 댓글 관리 시스템 ‘클린봇 2.0’은 악성 댓글 판단 기준을 ‘욕설 단어’에서 ‘문장 맥락’으로 확대했다. 욕설 사이에 이모티콘을 넣거나 일부러 오타를 넣은 사례, 모욕적 표현까지 모두 거르는 클린봇 2.0의 정확도는 약 95%다.


도입 이전 대비 악플 탐지 건수는 최대 2배 늘었고, 악성 댓글 신고 건수는 1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상반기 네이버 뉴스 댓글 활동 지표 변화.ⓒ네이버올해 상반기 네이버 뉴스 댓글 활동 지표 변화.ⓒ네이버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