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2 00시 기준
확진환자
14714 명
격리해제
13786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7375 명
26.8℃
온흐림
미세먼지 28

부산시 체육회 인권교육 “최숙현 사태 되풀이되지 말아야”

  • [데일리안] 입력 2020.07.16 17:49
  • 수정 2020.07.16 17:50
  • 김윤일 기자 (eunice@dailian.co.kr)

ⓒ 부산시 체육회ⓒ 부산시 체육회

부산광역시체육회(회장 장인화)는 故(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 이후 체육계 전반에서 제기되고 있는 인권침해 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16일 오후 부산광역시체육회관 4층 월계관에서 부산관내 실업팀 선수단을 대상으로 ‘부산관내 실업팀 스포츠 폭력 근절을 위한 인권 교육’을 개최했다.


장인화 부산광역시체육회장을 비롯한 부산관내 실업팀 선수 및 지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부산 관내 실업팀 선수단의 경각심 제고와 스포츠 인권 사고 사전예방 및 인권의식 강화를 위한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장인화 부산광역시체육회장은 “‘스포츠 4대악(성폭력, 횡령, 승부조작, 조직사유화)’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에 입각하여 반드시 뿌리 뽑겠다”고 강조했다.


부산광역시체육회는 부산관내 실업팀 선수단 전수조사 및 중앙심리부검센터 등을 통한 1:1 심층면담, 홈페이지 신고센터 정비 등 故최숙현 선수와 같은 일이 다시는 일어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갈 계획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