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2 00시 기준
확진환자
14714 명
격리해제
13786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17375 명
26.8℃
온흐림
미세먼지 28

강민경 “PPL 숨기고 수천만원 수익? 오해다”

  • [데일리안] 입력 2020.07.15 17:29
  • 수정 2020.07.15 17:35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강민경SNSⓒ강민경SNS

다비치 강민경이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협찬 광고 물품을 표기 없이 광고한 뒤 수천만 원의 수익을 얻었다는 의혹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5일 디스패치는 강민경이 업체 측으로부터 돈을 받고 유튜브 채널에 제품을 추천하거나 보여주는 PPL로 수천만 원의 수익을 얻었다고 보도했다.이에 강민경은 SNS에 “오해하신 것 같습니다. 영상 시작 전 그리고 영상이 끝난 후 광고 표기해 두었습니다”라고 답했다.


또 강민경은 자신을 비판하는 누리꾼의 댓글에 직접 답글을 달았다. 그는 “오해가 없길 바란다. 유튜브 협찬을 받은 부분은 협찬을 받았다고, 광고가 진행된 부분은 광고를 진행하였다고 영상 속이나 영상의 ‘더보기’란에 모두 표기하여 진행했다”고 선을 그었다.


그러면서 한 특정 브랜드 협찬 여부를 묻는 댓글에는 “영상 자체는 광고가 아니었으며, 추후 협의된 내용도 자사몰이나 스폰서드 광고를 사용한다는 내용이었다. 제 영상 자체에는 표기할 이유가 없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또 강민경은 “콘텐츠의 기획에 맞게 그리고 광고주와 협의된 내용에 맞게 적절한 광고 표기를 진행했다. 저는 어떠한 위법행위도 한 적이 없습니다”라고 거듭 강조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