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5 00시 기준
확진환자
15039 명
격리해제
13901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21618 명
26.4℃
박무
미세먼지 37

금융결제원, 전 임직원 대상 모바일사원증 서비스 도입

  • [데일리안] 입력 2020.07.13 10:53
  • 수정 2020.07.13 10:53
  • 배근미 기자 (athena3507@dailian.co.kr)

금융결제원, 전 직원 대상 온오프라인 통합 신원인증서비스 제공

스마트폰(안드로이드,아이폰)으로 출입 및 온라인 로그인 가능

금융결제원이 전 직원을 대상으로 분산ID 기반의 모바일사원증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왼쪽부터 금융결제원 CISO 박철우, e사업본부장 권영식, 원장 김학수, 금융정보본부장 신평호, IT본부장 임동주. ⓒ금융결제원금융결제원이 전 직원을 대상으로 분산ID 기반의 모바일사원증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왼쪽부터 금융결제원 CISO 박철우, e사업본부장 권영식, 원장 김학수, 금융정보본부장 신평호, IT본부장 임동주. ⓒ금융결제원

금융결제원이 전 직원을 대상으로 분산ID 기반의 모바일사원증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금융결제원은 "금결원 직원은 자신의 스마트폰에 디지털 신분증을 발급받아 사무실 출입부터 사내 업무 포털시스템 접근 등을 일괄 처리할 수 있다"면서 "모바일사원증에 블록체인 기반의 분산ID기술을 적용해 보안성과 편의성을 함께 도모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금융결제원의 모바일사원증은 오프라인과 온라인의 이원화된 신원증명 체계를 하나의 신분증으로 처리하는 온오프라인 통합 신원인증서비스다.


금융결제원은 모바일사원증 도입을 통해 신분증 소지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로그인 등 전 직원이 이용하는 시스템 접근 편의성 제고, 신분증 발급기간을 단축했다. 특히 스마트폰 근거리 통신기능을 바탕으로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폰 구분 없이 전 직원을 대상으로 모바일사원증을 발급해 일상에서 체험하는 분산ID 서비스를 구현하였다.


모바일사원증은 지문인증 등 생체인증을 통해서만 사용할 수 있어 분실 시에도 개인정보 노출 위험이 없으며, 사원증 발급 및 사용이력 등을 위․변조가 불가능한 블록체인에 저장하여 접근통제 기록의 안전한 관리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금결원 관계자는 "편의성과 안전성을 모두 향상시키는 분산ID기반 서비스를 계속 확대할 예정으로, 분산ID기반 서비스 개발 및 운영 노하우를 금융회사와 적극 공유하여 금융서비스 혁신을 위한 분산ID 플랫폼 구축 및 운영기관으로서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