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8-15 00시 기준
확진환자
15039 명
격리해제
13901 명
사망
305 명
검사진행
21618 명
26.8℃
실 비
미세먼지 37

김선아, 지진희·손여은과 한솥밥…이끌엔터테인먼트 전속계약

  • [데일리안] 입력 2020.07.09 10:29
  • 수정 2020.07.09 10:29
  • 박정선 기자 (composerjs@dailian.co.kr)

ⓒ이끌엔터테인먼트ⓒ이끌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선아가 이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9일 이끌엔터테인먼트는 “명실상부 최고의 배우 김선아와 동행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김선아 배우의 향후 작품 활동을 든든히 서포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선아는 ‘내 이름은 김삼순'으로 톱스타 반열에 오른 이후에도 ‘시티홀’ ‘여인의 향기’ ‘아이두 아이두’, 영화 ‘잠복근무’ ‘더 파이브’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도전해왔다. 특히 JTBC ‘품위있는 그녀’(2017)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하며 인생 캐릭터를 추가했다.


이후 김선아는 SBS ‘키스 먼저 할까요?’(2018)에서 승무원 안순진 역으로 감우성과 짙은 멜로 연기를, MBC ‘붉은 달 푸른 해’(2018~2019)에서는 살인 사건을 추적하는 아동상담사 차우경으로 분해 페이소스 짙은 열연으로 웰메이드 미스터리 스릴러물을 선보였다.


그해 김선아는 MBC 연기대상 여자 최우수연기상을 비롯해 SBS 연기대상에서 베스트 커플상과 대상을 수상하며 연기대상 3관왕에 빛나는 영광을 안기도 했다.


바로 전작인 SBS ‘시크릿 부티크’(2019)에서는 한층 진화한 욕망의 화신, 정재계 비선 실세 제니 장으로 변신해 독보적인 장악력을 보여준 바 있다.


한편 이끌엔터테인먼트는 지진희, 백지원, 손여은 등이 소속돼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