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3091 명
격리해제
11832 명
사망
283 명
검사진행
21649 명
27.7℃
온흐림
미세먼지 30

네이버, 자율주행·디지털헬스 스타트업 투자

  • [데일리안] 입력 2020.06.03 11:05
  • 수정 2020.06.03 11:06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라이다 인지 솔루션 개발한 뷰런테크놀로지

큐에스택, QR코드 기반의소변 검사 키트 준비

ⓒ네이버ⓒ네이버

네이버 기업형 액셀러레이터 D2SFD2 스타트업 팩토리는 자율주행·디지털헬스 분야 기술 스타트업 2곳에 각각 투자했다고 3일 밝혔다.


투자 대상인 된 스타트업은 라이다(LiDAR) 인지 솔루션을 개발한 뷰런테크놀로지와 스마트 현장 진단 키트 기반 건강 관리 플랫폼을 준비 중인 큐에스택(QSTAG)이다.


뷰런테크놀로지는 신호처리 기술을 활용해 라이다 인지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임베디드 환경에서도 다양한 객체를 빠르게 인식할 수 있는 제품이다. 시스템 확장성이 뛰어나 센서 퓨전, 주행 판단 등 다른 자율주행 기술과의 시너지가 크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현재 자율주행, 보안 각각에 최적화된 인지 솔루션을 제품화해 여러 기업과 협력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이번 투자에는 본엔젤스가 공동 투자자로 참여했다.


큐에스택은 바이오센서 전문가들이 창업한 스타트업이다. 첫 제품으로 스마트 소변 검사 키트 'QSCheck-UIS4'를 준비 중이다. 포도당·단백질·pH·잠혈 등을 검사해 신장질환·당뇨·요로질환 등의 징후를 사전 감지할 수 있는 제품이다.


기존 소변 검사가 보건소나 병원에서 육안으로 진행된 것과 달리, 큐에스택 키트는 가정에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QR코드 기반으로 결과값을 즉시 확인할 수 있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에 소변검사 결과가 데이터로 기록·축적돼 추이를 보며 건강을 관리할 수 있다. 지난 2월 식품의약품안전처 인허가를 획득했고 연내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KB인베스트먼트가 공동 투자자로 참여했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두 팀 모두 각자의 분야에서 뛰어난 전문성과 풍부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기술 스타트업에 적극 투자하겠다”라고 말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