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7-05 10시 기준
확진환자
13091 명
격리해제
11832 명
사망
283 명
검사진행
21649 명
25.1℃
맑음
미세먼지 26

현대해상, 자율주행차 위험담보 자동차보험 출시

  • [데일리안] 입력 2020.05.25 11:15
  • 수정 2020.05.25 11:15
  • 부광우 기자 (boo0731@dailian.co.kr)

현대해상 모델이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에 특화된 자율주행차 위험담보 자동차보험 출시 소식을 전하고 있다.ⓒ현대해상현대해상 모델이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에 특화된 자율주행차 위험담보 자동차보험 출시 소식을 전하고 있다.ⓒ현대해상

현대해상은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에 특화된 자율주행차 위험담보 자동차보험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가입대상은 오는 7월 1일부터 책임개시 되는 계약이다. 현대해상은 2017년 업계 최초로 자율주행 시험운행차 전용 상품을 출시했으며, 지난 1일 자율주행자동차법 시행으로 관련 시범사업이 더욱 증가하는 상황에서 다가오는 자율주행차 상용화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상품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설명했다.


자율주행차 위험담보 자동차보험은 자율주행 모드 운행 중 자율주행차량시스템 또는 협력 시스템의 결함, 해킹 등으로 인해 타인에게 발생한 모든 손해를 보상해주는 배상책임 보험이다. 자율주행차를 개발하거나 테스트하는 업체들은 이 상품 가입을 통해 임시운행허가를 받을 수 있다.


특히 사람이 직접 운전하지 않는 자율주행차 사고의 특성상 책임소재 규명이 어렵다는 점을 감안해 신속한 피해자 보호를 위해 보험금을 선지급 후 사고 원인에 따라 배상의무자에게 구상하며, 자율주행 중 사고에 대해서는 운전자 무과실 사고로 간주해 보험료 할증을 적용하지 않는다.


또 업계 최초로 자율주행차 유상운송 위험담보 특약을 신설해 자율주행(로봇) 택시, 자율주행 셔틀버스 등 자율주행차 모빌리티 서비스 위험을 포괄적으로 보장하며, 자동차제조사·IT기업·대학교·지자체 등에서 추진하고 있는 자율주행차 시범사업을 적극 지원할 수 있게 됐다.


나욱채 현대해상 자동차상품파트장은 "자율주행차 위험을 포괄적으로 담보해 자율주행차 개발을 촉진시키고 피해자 보호에도 기여하는 일석이조의 상품"이라며 "앞으로도 국토교통부 등에서 주관하는 법령·제도 변경사항에 발맞춰 자율주행차 보험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자율주행차 개발업체와 업무협약 등의 파트너십 강화를 통해 자율주행차 개발을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 국내에서 자율주행차 임시운행허가를 받은 차량의 대부분이 2017년 출시한 현대해상 자율주행 시험운행차 전용 상품에 가입돼 있다.


©(주) 데일리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0
0

전체 댓글 0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