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포토 뉴스

이인영 “조국 후보자 4대 청문회 불가”

20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실에서 이인영 원내대표와 조정식 정책위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원내대책회의-상임위간사단 연석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이 원내대표는 “한국당이 인사청문회를 정쟁으로 타락시켜 추측을 소설로 만들어 확증으로 부풀리며 가족에 대한 신상 털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고 비판하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가짜뉴스·공안몰이·가족신상털기·정쟁’ 등 4대 청문회 불가론을 피력하며 “조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는 후보자의 사법 개혁 의지와 법무부 수장으로서의 비전을 검증하는 자리이지 합법적인 인권침해의 장이 아니라는 것을 분명히 경고한다”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20일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실에서 이인영 원내대표와 조정식 정책위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원내대책회의-상임위간사단 연석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이 원내대표는 “한국당이 인사청문회를 정쟁으로 타락시켜 추측을 소설로 만들어 확증으로 부풀리며 가족에 대한 신상 털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고 비판하며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가짜뉴스·공안몰이·가족신상털기·정쟁’ 등 4대 청문회 불가론을 피력하며 “조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는 후보자의 사법 개혁 의지와 법무부 수장으로서의 비전을 검증하는 자리이지 합법적인 인권침해의 장이 아니라는 것을 분명히 경고한다”고 말했다. ⓒ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끝FUN왕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