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인 네비게이션

포토 뉴스

'북한도 온다는데...평창 동계올림픽 화이팅!'

이낙연 국무총리(오른쪽 두번째), 전경련 회장인 허창수 GS그룹 회장(왼쪽 두번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 첫번째), 이희범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오른쪽 첫번째) 등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성공을 위한 후원기업 신년 다짐회'에서 기념촬영을 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오른쪽 두번째), 전경련 회장인 허창수 GS그룹 회장(왼쪽 두번째),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왼쪽 첫번째), 이희범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오른쪽 첫번째) 등이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성공을 위한 후원기업 신년 다짐회'에서 기념촬영을 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 전경련 회장인 허창수 GS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이희범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 등이 10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성공을 위한 후원기업 신년 다짐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 전경련 회장인 허창수 GS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이희범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 등이 10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성공을 위한 후원기업 신년 다짐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데일리안과 카카오플러스 친구가 되어주세요

존포토

더보기
Go to previous page Go to top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