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29 10시 기준
확진환자
9583 명
격리해제
5033 명
사망
152 명
검사진행
15028 명
15.2℃
맑음
미세먼지 31

[SNS샷] 보면 터지는 ‘박지성-퍼거슨’ 합성사진...by 에브라

  • [데일리안] 입력 2020.03.05 07:05
  • 수정 2020.03.05 07:06
  • 이충민 객원기자 (robingibb@dailian.co.kr)

박지성-퍼거슨 합성 사진. ⓒ 에브라 인스타그램박지성-퍼거슨 합성 사진. ⓒ 에브라 인스타그램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레전드’ 파트리스 에브라(은퇴)가 위험한(?) 장난으로 화제의 중심에 섰다.


에브라는 3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합성 사진을 게재했다. 맨유 시절 영혼의 콤비였던 박지성과 맨유 전 감독 알렉스 퍼거슨 경의 얼굴 사진을 교차한 합성 이미지였다.


에브라는 사진과 함께 남긴 글에서 “나는 울고 있다. 미안해 보스”라며 퍼거슨 감독에게 사과 메시지를 전했다. 사진을 본 팬들은 “센스있네” “다소 위험한 장난인 듯” “아침부터 크게 웃고 간다”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에브라의 합성 사진 게시물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과거에도 자신과 박지성의 합성 사진을 올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에브라는 지난해 현역 은퇴 후 맨유 유소년 코치로 변신, 선수 발굴에 힘쓰고 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