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국내 현황 >
2020-03-30 10시 기준
확진환자
9661 명
격리해제
5228 명
사망
158 명
검사진행
13531 명
4.4℃
맑음
미세먼지 43

과기정통부, 코로나19로 수출 감소한 ICT 기업 지원책 마련

  • [데일리안] 입력 2020.02.21 15:10
  • 수정 2020.02.21 15:10
  • 김은경 기자 (ek@dailian.co.kr)

기술료 감면…해외 진출 기회 확보

‘ICT 수출지원협의체’ 구축 예정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1일 오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한 ‘범부처 감염병 연구개발(R&D) 관련 전문가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1일 오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한 ‘범부처 감염병 연구개발(R&D) 관련 전문가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수출·입이 줄어든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지원책을 내놨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1일 ‘코로나19 ICT 민관합동대응반’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대응 ICT 산업 지원방안(Ⅰ)’을 발표했다.


정부는 단기적으로 ICT 연구·개발(R&D) 기업에 기술료를 유예·감면하고 기술개발자금 융자 검토 기간을 단축할 방침이다. 또 재정사업을 신속히 집행하고 ICT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거래 촉진을 유도한다.


또 ICT 기업의 수출입처 다변화를 지원하고 글로벌 마케팅을 도와 해외 진출 기회를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중장기적으로는 국내 ICT 산업의 글로벌 공급망 안정화와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기반 ICT 수출 외연 확장 등을 추진하고 향후 ‘ICT 수출지원협의체’를 구축할 계획이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코로나19가 우리 경제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며 “기업과 협회, 단체 등이 ICT 산업 재도약을 위한 지원 요청 등 건의를 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0
0
0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좋아요순
  • 최신순
  • 반대순
데일리안 미디어